5개 핀테크 업체들과 공동 업무협약 체결

우리은행은 연내 홍채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ATM 출금, 대여금고 인증 등을 시범 적용키로 했다. 이를 위해 우리은행은 12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5개 핀테크 기업과 ‘핀테크 사업 협력을 위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5개 핀테크 기업은 (주)아이리스아이디, (주)인터페이, (주)코인플러그, (주)한컴핀테크, (주)희남으로 각각 홍채인식, 스마트보안, 블록체인, 크라우드펀딩, 모바일 스크래핑 등 다양한 핀테크 분야의 대표 업체들이다.

특히 우리은행은 아이리스아이디의 홍채인식 기술을 활용해 연내 ATM 출금 및 대여금고 승인, 출입통제 등을 시범 실시키로 했다. 또 희남의 ‘모바일 스크래핑’ 기술은 이미 우리은행의 모바일 전문은행 ‘위비뱅크’ 상품에 적용되고 있다.

협약식에 참여한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우리은행은 이들 핀테크 업체들과 개별적인 업무제휴로 새로운 서비스를 이미 출시했거나 개발하고 있지만, 이번 공동 업무협약으로 은행과 핀테크 기업 간의 협업뿐만 아니라 핀테크 기업 상호 간에 협력의 토대를 만들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핀테크기업 투자와 지원을 통해 실질적으로 핀테크 산업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관련 기사 보기